상단여백
HOME 스포츠/건강
통영마라톤대회 화보2

 

 

   주몽과 함께.  

 

 

    

 

 모여든 팬들. 

 

    

 

 몸부터 풀고

 

 

     

 

자, 출발!

 

   

 

 행운권 추첨에 신이난 마라토너들.

 

     

 

외국인도 뜁니다.

 

 

 

 우리라도 뒤질쏘냐!

 

 

 

  금강산도 식후경(굴요리 시식).

 

김상현기자  hannews@chol.com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