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이군현 의원 "한산대첩교 설계비 30억 반영해 달라"국토부장관 초청 경남국회의원 정책 간담회 참석…2013년도 숙원사업 예산 챙기기

   
 

이군현 국회의원(통영고성)은 지난 17일 국회 본청 귀빈식당에서 열린 '국토부장관 초청 경남국회의원 정책 간담회'에 참석, 내년도 지역구 숙원사업 예산 챙기기에 나섰다.

이 의원은 이날 권도엽 국토해양부 장관에게 현재 2013년도 국토부 소관예산으로 미반영된 '한산대첩교 건립사업' 기본설계비 30억을 비롯해 '국도 77호선 확포장사업' 100억원, '통영항 다목적부두 건설공사' 예산 50억원 반영을 요청했다.

또 설계가 완료된 '국도 14호선 확포장 사업'은 현재 5억원에서 100억원으로, '국지도 67호선(미수~무전)사업'은 90억원에서 150억원으로 예산을 증액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와 함께 '김천~거제간 남부내륙선 고속철 조기착공'과 관련, 예비타당성 조사 등의 신속한 행정절차를 이행을 촉구했다.

이어 경남 주요 도정현안 해결과 내년도 국고예산 확보를 위해 경남도청과 새누리당 경남도당이 주최한 '국회의원 초청 정책간담회'에 참석한 이 의원은 임채호 경남도지사권한대행에게 ‘산양일주도로(세포~산양삼거리)도로 확장’에 대한 지원과 미FDA 지정해역 오염 관련으로 중단된 굴 수출의 재개를 위한 경남도청의 조속한 대책추진을 당부했다.

   
 

   
 

한산신문  hannews@chol.com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올드보이모델 2012-08-29 11:55:53

    한산대첩교가 뭔지 개설에 관한 시민여론을 합의받고 설계비 요청을 하는 건가?
    시 빚이 많아 시 소유 땅도 팔아먹고 국가 재정도 유럽 재정위기의 바람에 휩쓸릴 우려가 큰 마당에 장기적 관점에서 타당성에 관한 여론합의도 없이 자연경관까지 해쳐가며 거액의 혈세를 동원해 선심쓰듯 마구 질러대는 게 지역주민대표냐?   삭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