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새누리당 경남지사 보선후보 4명으로 압축박완수·이학렬·하영제·홍준표 선택, 내달 4일 선정방식 논의

   
왼쪽부터 박완수·이학렬·하영제·홍준표

새누리당은 지난 28일 12ㆍ19 대선과 함께 치러지는 경남지사 보궐선거의 후보를 박완수 창원시장, 이학렬 고성군수, 하영제 전 농림수산식품부 제2차관, 홍준표 새누리당 전 대표(가나다순) 등 4명으로 압축했다고 밝혔다.

당 공천위원회(위원장 서병수 사무총장)는 이날 오전 전체회의를 열어 경남지사 보선 공천 신청을 한 9명의 예비후보를 대상으로 심사를 실시,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공천위는 “당선가능성, 도덕성, 전문성, 지역 유권자 신뢰도, 당·사회 기여도 등 기존 공천 심사기준과 서류심사, 여론조사와 현지 의견수렴 등을 종합적으로 반영, 후보 압축을 의결했다”고 설명했다.

공천위는 추석연휴 직후인 내달 4일 전체회의를 개최, 후보자 선정방식 등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한산신문  hannews@chol.com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올드보이모델 2012-10-04 07:21:44

    서울 국물만 쭉쭉 빨아먹고 고향엔 뒤도 돌아보지 않던 정치쓰레기도 서울 끈 떨어지니까 각설이타령하며 찾아오네.

    후보로 거론된 것 자체가 이미 타 지역에서 볼 때 한심하기 짝이 없는 것으로 비춰져 고향의 명예를 실추시킨 건데,
    기성 정치권은 어차피 국가를 배후조종하는 국가정보기관 외주업체 소속 악마가 내세운 허수아비 낙하산이므로
    제대로 된 시민의 언론이라면 기성 정치꾼 보다 새 인물 보도에 힘써야 한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