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내가 유일한 진보" 이병하, 노동자 집중공략

   
 
대선과 함께 치러지는 경남지사 보궐선거 공식 선거운동 첫날인 지난달 27일 이병하 통합진보당 후보는 진보진영 후보임을 부각시키며 노동자층의 표심을 파고들었다.

그는 "함께 살자"를 구호로 내세웠다. 이 후보는 노동계가 부당노동행위 사업장으로 지목한 창원공단 내 자동차부품업체인 ㈜센트랄 정문에서 노동 공약을 발표했다.

그는 노동조합 활동 적극보장, 부당노동행위 감독강화, 정리해고자 가족 안전망 구축 등을 공약으로 제시했다. 이어 창원공단 내 자동차부품업체인 ZF삭스코리아와 통영시의 조선업체인 신아sb 노동조합에 들러 노조간부들과 간담회를 열고 현장 노동계층의 목소리를 들었다.

이병하 후보는 "노동자들이 당당하게 노조활동을 하고 일한 대가와 정당한 대우를 받는 경남을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한산신문  hannews@chol.com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