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도의원 2선거구 무소속 송건태로 단일화정석현 “유세차로 시내 다니며 송건태 지지 알리겠다”
   
 

송건태 정석현 후보단일화가 극적으로 타결, 송건태 후보가 도의원 2선거구의 무소속 단일후보로 결정됐다.

사전선거일을 하루 앞둔 28일, 송건태 정석현 두 후보는 공동 기자회견을 갖고 여론조사 결과에 따라 송건태 후보가 새누리당 천영기 후보에 대항하는 무소속 단일후보로 확정됐음을 밝혔다.

송건태 후보는 “정석현 후보께서 대의를 위해 통 크게 양보함으로써 이번 무소속 단일화를 이루어 낼 수 있었다”며 “정 후보께 경의를 표하며, 반드시 당선하여 정석현 후보께서 이번 선거를 통해 이루고자 하신 명분을 반드시 대신해드릴 것을 약속한다”고 말했다.

정석현 후보는 “27, 28일 이틀간 여론조사 결과 제가 뒤지는 것으로 나타나 약속했던 대로 승복하며 사퇴를 선언한다”며 “새누리당의 잘못된 공천에 정면으로 부딪쳐 통영의 정치질서를 바로잡고자 한 마음은 변함없다. 앞으로도 어떤 형태로든 지역사회에 헌신 봉사하겠다”고 밝혔다.

정 후보는 “여론조사기관의 불찰로 일부 조사내용 오류 등 미흡하고 석연치 않은 부분도 있었으나 모든 것을 승복하고 나왔다”며 “본 선거를 눈앞에 두고 전투 한번 제대로 못해 정말 아쉽고 지지해준 여러분들께 죄송하다”며 아쉬움을 토로했다.

이날 기자회견 현장에서 송건태 후보가 정석현 후보에게 선거대책본부장을 맡아 달라고 즉석에서 제안했으나, 정 후보는 “선대본부장을 맡을 마음의 결정이 안 됐다”고 고사하며 여론조사 패배와 중도사퇴의 충격에서 벗어나지 못했음을 피력했다.

송건태 후보 지지와 응원 방법에 대해 정석현 후보는 “유세차량으로 시내를 돌며 무소속 단일후보 송건태 확정과 제가 송 후보를 지지한다는 것을 알리겠다”며 “조금만 빨리 단일화가 확정되었더라면 더욱 좋았을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송건태 후보에 따르면 27~28일 이틀간 진행된 제2선거구 무소속 후보 단일화를 위한 여론조사는 총 1037명이 응답했으며, 근소한 차로 송 후보가 앞선 결과로 나타났다.

   
▲ 송건태 "정석현 후보의 뜻과 명분 반드시 대신해드리겠다"
   
▲ 정석현 "송건태 당선을 돕겠다"

정용재 기자  fluxx@naver.com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4
전체보기
  • 토영인 2014-05-30 17:14:26

    선거공보물은 못 보고 인터넷으로 후보 확인하다가 이상해서 살펴보니 단일화가 되었군요. 정석현 후보의 통큰 양보?에 감사를 표하며, 이제 두분의 표를 한껏 끌어모아 꼭 승리하시길 바랍니다!   삭제

    • 아이리스 2014-05-29 19:38:46

      정석현후보님! 화이팅~!입이다
      여태껏 노력하신 모든걸접고 승복하신점 존경합니다
      좀 더 일찍 단일화가 이루어졌음 하는 아쉬움이 납니다
      다음을위에 화이팅 수고하셨습니다~~   삭제

      • 송한숙 2014-05-29 17:44:35

        후회없이 열심히하시길 바랍니다. ^파이팅!선거 운동하시는분들 거리에 쓰레기줍는 모습 인상적이었습니다.근데 리어카 ~그건 좀컨셉인지 아니면 다른 이유에선지 몰라도 좀...아무튼 열심히하세요.   삭제

        • 당선이 답이다 2014-05-29 17:43:43

          이제 당선이 답이다 그간 모든 것 털고 승리의 고지를 점령하자. 두분 모두에게 박수를
          송건태 후보의 승리를 위해 파이팅!   삭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