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청소년 만18세 선거권 즉시 통과 촉구 행사오는 18일 오후 3시 강구안에서 “청소년에게 참정권을”

더불어민주당 통영·고성 청년위원회와 통영지역 고등학교연합 주최로 만18세 청소년 선거권 통과를 위한 행사가 오는 18일 오후 3시 강구안에서 열린다.

박근혜, 최순실 게이트로 인한 대통령 탄행적국으로 조기대선의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선거 연령을 18세로 해야 한다는 많은 여론이 형성되고 있다. 만 18세는 우리나라의 법률상 운전, 혼인, 공무원 시험, 입대 등 성인으로서 역할을 할 수 있는 나이지만 정작 10대들에게 실질적인 교육 정책 결정이나 각종 선거에서 직접적으로 의견을 표출할 수 있는 권리는 주어지지 않고 있다.

세계 대부분의 나라가 18세 선거권을 보장하고 있고, 16세인 나라도 있다. 대한민국은 34개 OECD 회원국 중 유일하게 만18세에게 투표권을 주지 않고 있다.

청년위원회는 청소년들의 현재와 미래를 기성세대에 의해 전적으로 결정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을 뿐더러 미래사회를 이끌어 나갈 청소년들에게 참정권이 부여되지 않는 것은 부당하다는 의견이다.

행사에는 풍물패 공연과, 청소년들이 학교별로 선언문을 낭독한다. 또한, 김경수 의원(김해 갑)이 통영을 방문해 청년, 청소년들의 주장에 힘을 보태고 대화의 시간을 갖을 예정이다.

성병원 기자  hannews@chol.com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병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