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건강
제54회 춘계대학축구연맹전 열기 후끈후끈!11일 개막 숭실대·성균관대·중앙대·배제대·경희대 첫 승리
숭실대vs송호대 개막경기에서 첫골을 장식한 숭실대 한정우 선수가 첫골을 기록하고 기뻐하고 있다.

전국 76개 팀이 참가해 역대 최대규모를 자랑하는 제54회 춘계대학축구연맹전이 뜨거운 관심 속에서 18일간의 일정을 시작했다.

11일 첫날 열린 조별리그 18경기에서 디펜딩 챔피언 숭실대는 송호대를 상대로 세골을 몰아치며 첫 승리를 장식했다.

대회 첫날 큰 이변 없이 성균관대·중앙대·경희대 등 강팀들이 승리했다.

성균관대는 남부대를 3-1로, 중앙대는 부경대를 2-1로, 배제대는 호원대를, 예원예술대는 서울기독대를, 명지대는 케이씨대를 나란히 4-0으로 이겼다.

총 20개 조로 나뉘어 진행되는 조별리그 경기는 오는 15일까지 이어진다. 각 조 1·2위가 다음 토너먼트 라운드에 진출, 경쟁을 펼친다.

17일 조 추첨이 열리고 18일부터 경기를 시작, 20일 16강, 22일 8강, 24일 4강, 28일 제54회 춘계대학축구연맹전의 우승팀을 결정짓는다.

숭실대vs송호대 개막경기에서 첫골을 장식한 숭실대 한정우 선수의 첫골 장면

 

강송은 기자  songeun1174@hanmail.net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송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