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메인박스 우리동네 사람들
북신동 홀몸어르신 결연 생신축하

북신동행정복지센터(동장 서영준)와 북신동 새마을지도자협의회(회장 김화용)는 지난 5일 기초생활수급자 어르신의 생신을 맞아 생일케잌과 밑반찬 등을 전달, 생신을 축하하고 안부를 전했다.

이는 북신동 특수시책 ‘관심이 더하면 情이 되고 정이 더하면 幸福이 됩니다’의 일환으로 시행되고 있는 ‘오늘은 HappyBirthday’ 행사다. 새마을지도자협의회 와 결연 맺어져 있는 최 어르신이 입원해 있는 새통영병원을 방문, 생일상을 차려드리고 축하인사를 전했다.

최 어르신은 “다들 바쁘게 살고 있는 세상에 가족도 챙기기 힘든 생일을 동에서 챙겨주는 것에 쑥스럽기도 하지만 너무 감사하고, 병원에 입원해 지내서 많이 적적했는데 오랜만에 사람들이 찾아오니 기분이 너무 좋다”며 함박웃음을 지었다.

북신동은 특수시책으로 시작한 이 행사를 지속적으로 추진해 우리사회의 어두운 곳을 환하게 밝혀주고 함께 어우러져 살아갈 수 있는 사회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

한산신문  hannews@chol.com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