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메인박스 우리동네 사람들
광도면 자원봉사협의회, 급식봉사

광도면자원봉사협의회(회장 이명해)는 지난 7일 방학을 맞은 아이들을 위해 맛있는 음식을 만들어 한부모가족 복지시설 신애원에 전달했다.

자원봉사협의회 회원들은 매년 방학기간동안 주2회 신애원을 방문해 아이들이 좋아하고 영양 가득한 음식과 간식을 엄마의 마음으로 정성스레 만들어 18세대 총 46명에게 제공해 오고 있다.

이명해 회장은 맛있게 먹는 아이들을 보며 “급식봉사를 통해 아이들이 방학기간동안 영양가 있는 음식을 먹고 더 건강해졌으면 좋겠다. 아이들뿐만 아니라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이웃을 찾아 지속적인 돌봄 활동을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영민 광도면장은 “미래자원인 아이들의 급식봉사를 통해 따뜻하고 밝은 광도면을 위해 한발 더 나아가게 됐다. 앞으로도 어려움에 처한 이웃들을 위해 자원봉사협의회 회원들이 많은 노력을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광도면 자원봉사협의회는 매월 홀로 가구 중 스스로 음식 조리가 어려운 거동불편 어르신, 장애인, 질환자 가정에 밑반찬을 직접 조리해 배달하고 안부를 확인 하는 등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한산신문  hannews@chol.com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