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행정
2019년 고용·산업위기지역 희망근로지원사업 참여자 모집공공일자리 68개 사업장 330명, 모집 모집 2월 13일까지

통영시는 어려운 지역경제 활성화 및 실직자 생계안정 도모를 위해 2월 7일부터 13일까지 2019년 고용·산업위기지역 희망근로지원사업 참여자를 모집한다.

참여대상은 사업개시일 현재 만 18세 이상 근로능력이 있는 실직자(배우자 포함) 및 취업취약계층 등의 실업자로 공원관리사업 외 67개 사업에 330명을 모집하며, 근로조건은 만 65세 미만은 주 40시간 이내(일 8시간) 만 65세 이상은 주 15시간 이내(일 3시간) 근무가 원칙이다.

사업 참여자는 주차․연차 유급휴일 부여 및 4대 사회보험에 가입되며 임금단가는 2019년도 최저시급 8,350원을 적용받아 만 65세 미만은 일급 66,800원(일 8시간 근무시) 만 65세 이상은 일급 25,050원(일 3시간 근무시)이며 1일 5,000원 범위내에서 부대경비가 지급된다.

참여를 희망하는 경우 주민등록증 등 신청자 본인을 확인할 수 있는 증명자료, 실직자(2015년 1월 1일 이후)를 증명할 수 있는 서류, 취업취약계층 증빙서류 등을 지참하고 2월 13일까지 주소지 읍면사무소나 동주민센터·행정복지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사업기간은 3월 4일부터 5월 28일까지 3개월간 시행한다.

통영시 일자리정책과 정호원 과장은 “올해 정부 목적예비비 13억5천만원을 지원받아 희망근로 지원사업을 시행하게 된다. 어려운 지역경제 회복을 위해 상반기 내 사업을 신속하게 시행하고자 하며 실직자, 실직자 가족, 취업 취약계층의 생계 지원을 위해 공공일자리 제공에 차질이 없도록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산신문  hannews@chol.com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