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양문석, “통영·고성의 겨울을 끝내고 봄을 맞이할 것”4·3 통영·고성 국회의원 보궐선거 더불어민주당 양문석 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
이해찬 당 대표 참석, 양문석·전현희 의원 통영형 일자리 특별위원회 위원장 임명

“이번 통영·고성 국회의원 보궐선거는 정치 이념 싸움이 아닌 지역을 살리고 국민을 살릴 민생을 위한 선거다. 저 양문석에게 우선 1년만 맡겨주시라!”

4·3 통영·고성 국회의원 더불어민주당 양문석 후보가 지난 18일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열고 ‘위기에 빠진 통영을 살리겠다’고 약속했다.

이날 열린 개소식에는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비롯 설훈, 김해영, 남인순, 이수진, 이형석 의원, 윤호중 사무총장, 조정식 정책위원장, 민홍철 경남도당 위원장 등 각계각층의 인사들이 참석, 축하를 보냈다.

특히 “내년 총선까지 1년이 남았다. 그 많은 공약들을 언제 다 해결하느냐, 저는 오로지 한 가지만 약속하겠다. 지역 일자리 창출과 통영 안정공단에 망치소리가 들리고 용접 불꽃이 튀는 모습을 꼭 보여드리겠다”고 강조했다.

양문석 후보는 “통영의 조선업이 왜 붕괴됐고 피폐해졌는지 누구 탓이라고 이야기 하지 않겠다. 다만 집권여당 더불어민주당과 문재인 정부가 해결해야 할 과제다. 우리가 해결해야하고, 해결할 자신이 있다”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축사에 나선 이해찬 당 대표는 “양문석 후보는 여러분들이 잘 아시는 것처럼 이 지역이 키워낸 아주 보배 같은 사람이다. 그는 나라를 걱정하고, 민주주의를 지키기 위해서 몸을 바쳐서 살아온 사람”이라고 격려를 보냈다.

이어 “통영과 고성은 고용위기지역, 산업위기지역이 4월 3일 끝난다. 일자리가 다시 들어서고 나갔던 기술자들이 돌아올 때까지 고용위기지역, 산업위기지역은 더 연장해야 한다. 제가 집권여당 대표로 책임을 지고 반드시 연장 시키겠다”고 밝히며 박수를 받았다.

아울러 “오랜 지역숙원사업인 KTX 남부내륙철도를 설치하기로 정부에서 발표했다. 역사 설치는 더불어민주당 소속인 통영시장, 고성시장을 비롯 경남지사와 거제시장을 다 중앙당으로 모셔 협의를 해서 어디에 정하는 것이 제일 좋을지 여러분들의 의견을 들어서 결정하겠다”고 발언, “볼거리 많고, 먹거리 많고 일거리 많은 이런 통영을 이끌어 나갈 사람, 여러분들이 일꾼을 잘 지켜나가야 한다. 사람들이 많이 찾아오는 통영·고성을 만드는데 함께 해주길 바란다”고 양문석 후보의 적극 지지를 당부했다.

 

다.

강송은 기자  songeun1174@hanmail.net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송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4
전체보기
  • 통영아재 2019-03-27 12:07:17

    똑똑하고 야무진 양문석이 국회로 보내서
    통영 발전의 밑거름이 되는 일꾼으로 키워보자   삭제

    • 통영승리 2019-03-27 11:12:28

      양문석 무조건 이겨야한다 그래야 통영이 산다
      양문석 지면 통영 고성에 여행도 안간다   삭제

      • 통영사랑 2019-03-22 09:14:37

        일자리 걱정없는 통영, 웃음으로 가득한 통영, 다시가고 싶은곳 통영 으로 만들어 주세요. 화이팅 입니다.^&^   삭제

        • 통영시만 2019-03-18 17:56:57

          승리를 기원합니다
          화이팅^^   삭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