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메인박스 우리동네 사람들
북신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공모선정 집수리사업 완료

지난달 25일과 지난 4일 이틀에 걸쳐 북신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민간위원장 강성중, 공공위원장 황종철)와 120민원기동대(단장 백태석)에서는 올해 세 번째 집수리 봉사활동을 실시함으로써 2019년 경남 지역사회보장협의체 공모에 선정된 ‘우리집을 부탁해!’ 특화사업을 완료하게 됐다.

이번 지원 대상자는 미혼의 중장년 단독가구로 IMF 때 사업에 실패한 후 20여 년 동안 아프리카에 가서 노동일을 하며 생활하다가, 뇌졸중으로 쓰러진 후 더 이상 일을 할 수 없으므로 올해 5월에 귀국을 했고, 갈 곳이 없어 돌아가신 부모님과 함께 생활하던 옛집으로 돌아오게 되었다고 한다.

20년 가까이 집을 비워둬 폐가인 상태로 전기, 수도는 모두 끊겨 있었고, 집안 곳곳이 쓰레기로 가득 차있는 상태에서 아래채 창고만 겨우 정리해서 습기 찬 벽과 시멘트 바닥에 남이 쓰다가 버린 매트리스와 옷장 등을 두고 휴대용 가스버너와 커피포트를 사용해 주로 라면으로 식사를 해결 하면서 비위생적인 환경에서 어렵게 생활하고 있었는데, 해당 통장님의 제보를 통해 발굴한 이 주거위기 가구에 대해 아래채방과 주방에 도배, 장판 교체, 외벽 도색, 방문교체, 마당 미장, 수도관 수리, 대청소 등을 실시했다.

강성중 민간위원장과 황종철 공공위원장은 “폐가였던 집을 이틀에 걸쳐 사람이 살 만한 공간으로 수리하는 동안 무성한 잡초와 쓰레기들, 각종 벌레 때문에 특히 고생이 많았고, 열심히 봉사해준 북신동 협의체 위원과 120민원기동대원들에게 감사를 표한다. 앞으로도 통영시민 모두가 행복해질 수 있도록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앞장서 복지사각지대 발굴과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산신문  hannews@chol.com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