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메인박스 우리동네 사람들
통영시자원봉사센터, 한산면 추봉도 어르신들과 한지공예 소품 만들기

통영시자원봉사센터(센터장 심명란)는 지난달 30일부터 8월 2일까지 4일간 한산면 추봉도 찾아가 2019년 자원봉사교실 ‘알록달록 섬나들이’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알록달록 섬나들이’ 프로그램은 평소 지리적 여건상 육지와 왕래가 어려운 섬 지역 어르신들을 찾아가 문화적 혜택을 제공하고자 추진되는 프로그램이다.

통영시자원봉사센터는 지역이 가진 특성화 프로그램을 운영해보고자 2019년 시군자원봉사센터 우수프로그램 공모전에 선정, 사업비를 지원받아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번 프로그램에서는 사전 교육을 받은 성인 및 청소년 봉사자 50여 명과 함께 한산도 예곡마을과 추원마을을 방문해 한지 소품 만들기 등의 활동을 진행, 어르신들의 말벗이 돼 드렸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예곡마을 정현권 노인회장은 “학생들이 멀리까지 찾아와 우리와 함께 예쁜 한지함을 만들어주니 매우 즐겁고 재밌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센터 관계자는 "이번 활동을 통해 섬 어르신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안녕한 사회를 만드는 데 일조하겠다"고 말했다.

한산신문  hannews@chol.com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