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친환경축제 시도 제58회 통영한산대첩축제, '전국 축제 혁신 출발점' 기대'시작이 반' 축제장 일회용품 사용자제 노력 긍정적, 쓰레기 발생 예년 절반 수준 평가
한산대첩기념사업회 친환경축제 실천 의지 확고, 사전 환경교육 참여자 인식 강화 필요

통영 대표축제이자 충무공 이순신 장군 테마 최대의 축제인 통영한산대첩축제가 제58회째를 맞아 올해(8.10~14)에는 1회용품 사용 제로 목표의 '친환경축제'로 추진됐습니다.

먼저 올해 통영한산대첩축제의 '친환경축제' 실천에 대해 통영거제환경운동연합 통영사무국(이하 통영환경운동연합)의 평가는 "시작이 반이다"라고 하겠습니다.

그리고 이번 통영한산대첩축제의 친환경 실천은 통영과 경남을 넘어 전국적으로 축제문화 혁신의 출발점이 될 수 있다고 여깁니다.

친환경축제 추진은, 단순히 축제에 친환경 홍보 캠페인이 참여하는 방식이 아니라 축제 전반의 '반환경적인 요소'를 줄여나가는 것이 핵심입니다.

통영환경운동연합과 한산대첩기념사업회는 지난 3월 친환경축제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 축제장 쓰레기 발생을 줄여야 한다는 데에 공감하고 일회용품을 사용하지 않는 축제로 추진했습니다.

이번 제58회 통영한산대첩축제 친환경축제 추진 성과로는, 무엇보다 먼저 축제 유발 쓰레기 발생량 저감이 있습니다. 

축제 주최측에서 컵과 식기, 수저 등 일회용품 사용을 하지 않음으로써 축제장 쓰레기 발생량이 눈에 띄는 수준으로 줄었습니다.

환경운동연합 활동가의 축제장 모니터링에 의하면 축제 참여자들은 이구동성으로 "지난해 대비 쓰레기가 반 이상으로 줄어든 것 같다"고 평가했습니다. 덕분에 축제 공간 전반이 예년 대비 월등히 깨끗해지고 더욱 쾌적한 관람환경이 된 것은 덤입니다.

아울러 정동배 이사장과 최정규 집행위원장을 비롯한 한산대첩기념사업회의 친환경축제 실천 의지가 확고함을 확인했습니다. 

한산대첩기념사업회의 결단으로 올해 '음복주점'과 '야시장'을 폐지한 덕분에 일회용품 쓰레기는 물론 음식물쓰레기 발생도 현저히 줄어들었습니다. 오랫동안 유지해 온 프로그램을 취소 또는 폐지하는 데에는 상당한 부담이 있었을 터인데도 어려운 결단을 내려 주셨습니다.

분리수거대 배치, 저녁시간 쿨링포그 가동 단축 등 환경운동연합 활동가의 현장 모니터링 의견을 빠르게 수렴해 개선된 부분에서도 친환경축제 실천의지를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한산대첩기념사업회의 축제 혁신 의지는 올해 더욱 참신한 프로그램과 친환경 축제 실천으로 구현됐으며, 특히 올해 '친환경축제' 첫 시도는 대내외적인 평가에 긍정적으로 작용하고, 축제 브랜드가치 상승에 크게 기여했을 것으로 사료됩니다.

참고할만한 선례나 가이드라인이 없이 사실상 '전국 최초'로 지역 대표 축제가 일회용품 사용 제로 친환경축제를 시도한 만큼, 기획과 실행 단계에서 부족함도 있었습니다.

일회용 컵 사용을 줄이고자 다회용 스테인리스 컵과 텀블러 공유 부스를 활용해 관람객의 호응도 있었으나, 세부적인 운영 면에서 일부 개선점도 확인됐습니다.

인근 포장마차 등 축제와 무관한 음식판매 영업장과, 다수 입점한 푸드트럭에서 발생한 일회용품 쓰레기도 해결해야 할 숙제로 남았습니다. 

통영시와 축제 사무국의 '친환경축제' 사전 홍보 및 축제 기간 중 홍보 부족은 가장 아쉬운 점입니다.  

올해 경험을 바탕으로 내년에는 더욱 체계적인 운영 플랜을 마련하고, 축제 관계자들이 참여하는 사전 교육과 토론을 통해 친환경축제 실천의 완성도를 높여야 하겠습니다.

한편 지역 환경운동단체(통영환경운동연합)가 지역대표축제에 기획 단계부터 참여해 축제장 쓰레기 발생 저감을 시도한 것도 전국 최초의 사례입니다.

통영환경운동연합의 이번 축제 참여는 통영한산대첩축제 혁신 계기가 된 동시에, 플라스틱 1회용품 쓰레기 저감 캠페인을 전국적으로 추진 중인 환경운동연합에도 기념할만한 사건입니다.

이번 통영한산대첩축제의 친환경 실천에 대해 전국적으로 환경운동단체는 물론 환경부에서도 큰 관심을 보이고 있으며, 통영한산대첩축제의 긍정적인 영향으로 여러 곳에서 축제를 친환경축제로 이끌고자 하는 의견들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통영환경운동연합은 이번 축제 참여 경험을 바탕으로 정부에 친환경축제 관련 정책 제안을 하는 동시에, 통영한산대첩축제가 전국 축제문화 혁신을 선도하는 데에도 보탬이 되도록 노력하고 실천하겠습니다.

한산신문  hannews@chol.com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