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메인박스 우리동네 사람들
해양경찰 이달의 '빛과 소금' 통영해경 기획운영과 이민숙 주무관 선정
   

해양경찰청(청장 조현배)에서 선발하는 2019년 7월 '빛과 소금'에 통영해경서 기획운영과 7급 이민숙 주무관이 선정됐다.

'빛과 소금'은 2018년 10월부터 해경청에서 선정하고 있으며 '빛'처럼 열정과 헌신으로 탁월한 성과를 거양한 직원을, '소금'은 현장에서 묵묵히 해양경찰의 가치를 실현 타의 모범이 되는 직원을 뜻 한다.

이민숙 주무관은 1989년에 통영으로 발령받아 통영해양경찰서 내 장비관리과, 수사과 등을 두루 거쳐 올해부터 기획운영과 민원실 민원실장으로 근무 중이다.

또한 방문민원인 대상 '민원품질평가제'를 2019년 4월부터 현재까지 운영하면서, 회신된 평가표 60건 중 19건(32%)은 대상자의 친절함에 대한 칭찬 글 및 홈페이지 '칭찬합시다'에 지속적으로 게재 되는 등 해양경찰 민원서비스 만족도 향상을 위해 적극 노력했다.

이 외 민원실 환경개선, 도서지역 이동민원실 운영 등 대국민 적극행정 추진과 솔선수범하는 자세로 해양경찰청 모든 공무원에 귀감이 됐다고 전했다.

빛과 소금 선정으로 해양경찰청장 표창, 포상휴가 3일과 함께 조현배 청장으로부터 격려전화를 받게 된다.

이민숙 주무관은 "여러 동료직원 분들이 도와주시지 않았다면 불가능했을 것"이라고 '빛과 소금' 선정 소감을 밝혔다.

한산신문  hannews@chol.com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