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교육
충렬초등학교 총동창회 기별체육대회 그 아름다운 이야기김정명 학운위원장 학교발전기금 3년 연속 1천만원 기탁
꿈틀꿈틀통영청소년뮤지컬단 예술발전기금 200만원 지원

가을의 문턱에서 태풍도 무사히 지나가고 갈대들의 손짓과 파란 하늘, 오곡이 익어가는 풍성한 계절에 충렬초등학교 제30회 총동창회 기별체육대회가 지난 6일 통영시 평림구장에서 개최됐다.

36회 졸업생 전인택 총동창회장은 “바쁜 일상과 다른 지역을 흩어져 연락을 자주하지 못한 동문들이 오랜만에 모여 학교생활의 옛 추억을 회상하며 선후배간에 이야기꽃을 피우는 모습이 참 보기 좋다. 각자의 신분을 다 내려놓고 동심으로 돌아가 한 데 어울려 기별체육대회로 단합된 모습은 동창회 아니면 보기 드문 모습이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원필숙 충렬초 교장은 “동문님들의 열정과 온정이 모교를 지탱해 가는 에너지의 원천이고 미래형교실은 성공적으로 잘 구축했으며, 실내체육관 건립은 계속 추진 중이다. 앞으로도 충렬초등학교 발전과 후배들을 위해 밑거름이 돼 달라”고 축사했다.

충렬초등학교 총동창회는 올해에도 변함없이 모교 사랑과 지역사회 예술발전을 위해 꿈틀꿈틀통영청소년뮤지컬단(7기)에 총동창회의 학교발전기금 200만원, 김정명 학교운영위원장(31회)도 학교발전기금 3년 연속 1천만원을 기탁했다.

특히 올해는 행운권에 당첨된 박영욱(42회), 박종식(49회)씨는 욕심을 버리고 모교를 위해 냉장고와 텔레비전을 물품으로 기증했다.

전인택 총동창회장은 “충렬초등학교 총동창회와 기별체육대회 그 아름다운 이야기는 앞으로도 계속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산신문  hannews@chol.com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