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한려수도 최고품질 통영딸기 도매시장 본격 출하
   
   
   

소비자 맞춤형 최고품질 '통영 명품딸기'가 본격 출하를 시작했다.

통영은 풍부한 일조량과 비옥한 토양요건 등 최적의 딸기 재배 요건을 구비하고 있다. 또한 친환경적으로 재배돼 맛, 향, 당도가 좋고, 칼슘과 게르마늄 등을 다량 함유하고 있어 최고품질을 자랑한다.

특히 한 달 정도 앞당겨 출하된 통영 딸기는 지난달 25일 첫 수확을 시작으로 내년 5월까지 서울, 부산, 창원 등으로 출하 된다.

통영시농업기술센터는 딸기 관행농법에서 발생하는 악성노동, 품질 불균일 저온기 병해충 발생 등의 문제해결을 위해 고설식 수경재배시설, 에너지절감시설 및 무인방제시설 지원 등 지속적인 추진을 통해 통영딸기 생산기반 경쟁력 확보 및 품질향상을 위한 기술보급에 주력해왔다.

특히 딸기재배농업인들의 역량강화를 위해 농업기술센터에서 운영하고 있는 농업대학과 새해농업인실용교육 딸기반을 개설하고 해외전문가 초빙 교육 등을 통해 재배기술력을 극대화, 육묘 및 재배시기별 현장컨설팅과 선진지 벤치마킹을 병행 실시하고 있다.

통영시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향후 대외 경쟁력 강화를 위해 딸기의 품질향상 및 노동력경감, 우량딸기묘 생산을 위해 첨단 생력화시설의 지속적 보급과 맞춤형 딸기재배기술 보급으로 통영 명품딸기 육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통영 딸기는 현재 도산면, 광도면을 중심으로 29여 농가 15ha에서 재배 되고 있다.       

한산신문  hannews@chol.com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