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행정
2020년 경자년 새해 첫 통영시의회 임시회 개회2020년도 주요업무계획보고…조례안 및 각종 안건 심사
배도수·이승민 의원 5분 자유발언, 2019 결산검사위원 선임

통영시의회(의장 강혜원)가 2020년 경자년 새해 첫 통영시의회 임시회를 개회, 의정활동에 돌입했다.

의회는 지난 14일 제199회 통영시의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를 본회의장에서 개회, 14~23일 10일간 각종 의정활동 및 의사활동을 펼친다.

1차 본회의에서는 배도수 의원이 ‘항남동 오거리 시계탑 복원을 촉구하며’, 이승민 의원이 ‘과거의 경험을 통해 깨달은 공간의 중요성, 이미지 패턴으로 공간을 재해석하다’라는 주제로 5분 자유발언을 진행했다.

이어 기획예산담당관으로부터 2020년도 주요업무계획에 대한 총괄적인 보고를 청취했다. 또한 2019 회계연도 결산검사위원으로 정광호 시의원, 유광준, 임재팔, 박희근, 황진학 전직 공무원들을 선임, 결산검사에 만전을 기한다.

15일부터 21일까지는 각 상임위원회에서 조례안, 동의안 등 안건심사를 진행한다. 상정된 안건을 살펴보면 기획총무위원회 안건으로 ▲통영시 아동 급식지원 조례안 ▲통영시 삼도수군통제영실감콘텐츠 체험존 관리 및 운영에 관한 조례안 ▲통영시 삼도수군통제영실감콘텐츠 체험존 민간위탁 동의안 ▲머무르는 남해안 관광 행정협의회 구성 동의안 4건이다.

산업건설위원회 안건으로는 ▲통영시 도시계획조례 일부개정조례안 ▲통영시 근로자종합복지관 운영 민간위탁 동의안 ▲통영시 비정규직근로자지원센터 운영 민간위탁 동의안 ▲욕지항 다기능어항(복합형)조성사업 공유수면매립 기본계획 반영 의견제시의 건을 심사한다.

아울러 의원들은 2020년도 한 해 동안 집행부에서 추진해 나갈 주요 시정업무 전반에 대해 각 관·과·소로부터 업무보고를 받는다. 특히 질의·답변을 통해 예상되는 문제점과 발전적인 대안을 제시해 앞으로의 추진방향을 함께 모색할 방침이다.

회기 마지막 날인 23일 제2차 본회의에서는 각 소관 상임위원회별 안건심사 결과보고를 들은 후 심의·의결, 새해 첫 임시회 일정을 마무리 할 계획이다.

강혜원 의장은 “통영시의회는 2020년도 총 6,487억원 규모 예산이 효율성과 사업의 합목적성에 부합하도록 쓰이는지 확인하기 위해 현장에서 직접 발로 뛰고 검증할 것이다. 시민 한 분 한 분께 고루 혜택이 전달돼 삶의 균형을 되찾을 수 있도록 예산 씀씀이를 꼼꼼하게 살피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새해에도 통영시의회는 ‘약속의 가치를 최우선하는 믿음의 통영시의회’로 더욱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저를 포함한 13명의 시의원은 막중한 책임감과 소명의식으로 시민의 소중한 뜻을 준엄하게 받들어 신뢰받는 통영시의회가 될 수 있도록 현장에서 보고, 듣고, 발로 뛰겠다”고 약속했다.

강송은 기자  songeun1174@hanmail.net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송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