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행정
통영시 시민문화회관·시립도서관 3월 8일까지 임시휴관코로나19, 경남지역 확진자 발생 문화시설 임시휴관

통영시는 코로나바이러스-19 차단을 위해 시민문화회관과 시립도서관 4개소(통영시립·충무·산양·욕지도서관) 및 공립작은도서관 3개소(안정·더팰리스·달아작은도서관)를 25일부터 3월 8일까지 휴관한다.

코로나바이러스-19 대응단계가 ‘심각’ 단계로 격상되고, 경남지역에서도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다중이용시설에서의 감염을 방지하고 통영시민의 안전과 건강을 지키기 위해 추진했으며, 휴관기간은 감염병 확산 및 상황에 따라 변경될 수도 있다.

시민문화회관은 현재 문화회관 시설 전체 이용불가하며, 공연장 및 전시실 대관을 일시 중단했다.

시립도서관의 경우 도서의 반납은 각 도서관별 무인반납기에서 가능하며 현재 대출 중인 도서는 일괄적으로 3월 20일까지로 반납 연기 처리한다.

휴관기간 동안 도서관에서는 방역과 집기살균소독 실시 및 장서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문의(시립:☎055-650-2630)

통영시 시설관리사업소장은 “지역사회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휴관기간 동안 철저한 방역을 실시해 시민들의 안전을 지키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산신문  hannews@chol.com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