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메인박스 우리동네 사람들
사랑이 모이는 샘, 코로나19 대비 코호트 격리

장애인 거주시설 사랑이 모이는 샘(원장 김연정)은 코로나19와 관련, 예방적 코호트 격리를 실시한다.

코로나19 감염병 확진자가 전국적으로 늘어남과 동시에 인근 고성, 거제지역에 확진자가 발생하면서 통영에 전파될 우려가 증가되자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

사랑이 모이는 샘은 4월 13일까지 코호트 격리를 진행, 종사자를 2조로 나누어 2교대로 2주씩 근무할 방침이다.

또한 종사자 및 입소자 외출 금지, 면회 금지, 자체방역, 매일 2회 발열 체크 등 관리를 강화할 예정이다. 교대근무 대기자는 재택근무를 원칙으로 하며 외출 및 다중시설 이용 자제, 개별 동선표 작성 등 근무자에 대한 관리도 철저히 한다.

김연정 원장은 “이번 코호트 격리는 장애인 등 취약계층 거주시설 외부감염원 유입시 집단감염의 우려와 확진자 발생시발달장애인의 격리치료에 어려움이 따르는 상황에서 시설 내 입소자와 종사자를 감염원으로부터 보호하기 위함이다. 앞으로 닥칠 경험하지 콧한 재난에 대비한 비상근무 훈련의 필요성이 대두된다”고 말했다.

한산신문  hannews@chol.com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