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함께하면 코로나19 극복할 수 있습니다"통영동원로얄CC&리조트, 코로나19 성금 2천만원 기부
동원개발, 코로나19 성금 대구·부산·울산 총 3억원 기부
장복만 회장 "고향 주민 어려움에 동참, 작은 위로되길"
   
 

"코로나19로 힘든 통영 시민들의 어려움에 동참, 작은 위로가 됐으면 합니다. 모두 함께 힘을 모아 코로나19를 극복합시다"

통영 출신으로 남다른 고향사랑을 실천하고 있는 ㈜동원개발 장복만 회장이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팔을 걷었다.

통영동원로얄CC&리조트(회장 장복만, 사장 장호익)와 임직원들은 지난 23일 통영시청을 방문, 코로나19 확산방지와 피해극복을 위한 성금 2천만원과 임직원들이 십시일반 모금한 성금 100만원을 기부했다.

앞서 ㈜동원개발은 대구·부산·울산 각 지역 단체에 코로나19 피해 극복 성금 1억원씩 총 3억원을 기부, 코로나19 위기 극복에 앞장서왔다.

장복만 회장은 "국가, 사회, 경제와 국민의 건강을 위협하는 코로나19의 확산으로 힘들어하는 고향 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희망한다. 다행히도 통영에는 확진자가 한 명도 발생하지 않아 예방과 방역에 최선을 다하시는 시장님, 공무원 여러분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 성금이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예방활동에 도움이 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하루빨리 코로나19가 종식돼 정상적인 사회가 되길 바란다. 코로나19 사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피해지역 및 고향 주민들을 지원하기 위해 구호 성금을 기부하면서 사회적 기업으로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강석주 통영시장은 "어려운 시기에도 한결같은 고향사랑을 펼쳐주시는 ㈜동원개발 장복만 회장님 및 온정의 손길을 보내주신 통영동원로얄CC&리조트 임직원 여러분들에게 감사드린다. 나눔과 기부의 따뜻한 마음을 모아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곳에 쓰겠다. 코로나19 대응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통영 출신 장복만 회장은 부산 본사를 둔 ㈜동원개발과 통영동원로얄CC&리조트를 포함 10여 곳의 계열사를 운영하고 있다. 동원개발을 부산 경남의 대표적인 향토기업으로 성장시킨 장 회장은 고향에서 사재 500억원을 털어 동원 중·고등학교 신축 학사를 짓고 각종 장학 사업까지 활발히 펼치고 있다. 지속적인 고향 인재육성에 헌신하고 있는 장복만 회장은 지난해 12월 고향 후배를 위해 인재육성기금 3천만원을 통영시에 쾌척하기도 했다. 

장 회장은 저소득 주민들을 위한 이웃돕기 성금,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기부, 재해지역 시설복구 성금 전달 및 자원봉사 참여 등 교육문화 장학 사업과 각종 사회 기부금으로 총 980억원을 국가사회 발전을 위해 내놓는 등 '노블레스 오블리주'를 실천하는 경영인의 모범이 되고 있다.

박초여름 기자  reum_3@hanmail.net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초여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