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교육
“나눔·배려 의미 되새겨요”충렬여고, 제3회 나눔과 배려의 날

충렬여자고등학교(교장 이치은)는 지난 9일 제3나눔과 배려의 날행사를 개최했다.

나눔과 배려의 날은 학교법인 한송학원 하원대 이사장의 정신을 이어나가 사회에 나눔을 실천하고, 몸에 늘 배어있는 배려의 마음을 표현하기 위해 지정됐다.

이날 행사는 평상시 나눔과 배려를 몸소 실천하는 올해의 아름다운 충렬여고 을 전교생이 직접 뽑아 시상, 이민정 교사, 조리 종사원, 3학년 조수빈 학생, 늘솜 동아리가 수상했다.

또한 나눔과 배려를 주제로 학생들이 제작하고 출품한 한국화, 캘리그라피, 웹툰, , 산문, 디자인, ucc 등 다양한 작품을 수집해 1층 현관에 전시했다.

더불어 학생들은 나눔 장터를 통해 마련한 수익 전액을 사회에 기부, 충렬인의 나눔과 배려를 실천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

특히 이날 행사에 앞서 학생들은 코로나19 사태로 모두가 힘든 상황을 나눔과 배려정신을 통해 함께 극복해 나가자는 취지로 손 소독제를 직접 제작해 보는 시간을 가졌다.

한 학생은 직접 손으로 만든 손 소독제를 통해 친구들의 건강을 지키는 데 도움이 돼 기쁘다. 이번 행사로 나눔과 배려의 정신을 배울 수 있어 보람찼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치은 교장은 올해로 충렬여자고등학교의 나눔과 배려의 날이 3회 차를 맞이했다. 이 행사를 통해 학생들은 충렬여고의 건학이념인 나눔과 배려 정신을 가슴 속에 새기고 졸업 후 사회에 진출해도 지속적으로 나눔과 배려를 실천할 수 있는 사람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산신문  hannews@chol.com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