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거제
“고현시장, 지역대표 전통시장으로 육성하겠다”최근 2년 간 고현시장 관련 국비 50억 확보
시장 활성화 지원 공모사업 선정 5억 추가 확보

거제시가 지역 최대 전통시장인 고현시장을 시민과 관광객에게 사랑받는 대표 전통시장으로 만들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시는 지난 14일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주관하는 ‘2021년 전통시장 및 상점가 활성화 지원사업’ 공모에 선정, 국비 5억원을 확보했다.

시에 따르면 이번 공모에 선정된 사업은 고현시장의 ‘문화관광형시장 육성사업’으로 전통시장에서 지역문화와 관광자원을 연계해 관광과 쇼핑이동시에 이루어지도록 하는 사업이다. 

총 사업비는 10억원(국비 5억원·시비 5억원)이 투입된다.

사업의 주요내용은 ▲경관조명과 캐릭터 개발 등을 통한 디자인 특화거리 조성 ▲관광투어상품과 특산품 판매플랫폼 구축 등 관광객 유치사업 ▲온라인마켓, SNS 홍보단 운영 등 마케팅 및 홍보 ▲상인전문가 양성, 동아리 운영을 통한 상인조직 역량강화 등이다.

시는 이번 사업을 통해 전통시장의 자생력을 강화시키고 경쟁력을 높임으로써 고현시장을 경남지역을 선도하는 관광휴양지 플랫폼 시장으로 탈바꿈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고현시장은 거제에서 가장 번화하고 상권이 밀집된 시내 중심에 위치, 입지 여건이 뛰어나지만 그동안 관광객 유치를 위한 인프라나 시민 편의시설은 턱없이 부족한 상황이었다.

거제시와 상인회가 수차례 머리를 맞댄 결과 고현시장은 2018년부터 3차례에 걸쳐 연이어 공모에 선정, 국비 50억원을 확보하며 눈에 띄는 변화를 거듭하고 있다.

공모 사업은 ▲날씨와 상관없이 장을 볼 수 있도록 하는 아케이드 설치 사업 ▲단체 관광객 유치를 위한 관광버스 전용 주차장 설치사업 ▲해수인입시설 설치사업이다.

거제시는 2018년 전통시장 시설현대화사업 공모에 선정되면서 17억6천만원(국비 10억6천만 원·시비 6억1천만원, 자부담 9천만원)을 들여 지난해 8월, 아케이드 설치사업을 완료했다. 고현시장의 아케이드는 지붕이 열리고 닫히는 개폐식으로 화재 시는 자동으로 열리고, 환기나 환풍을 위해서는 수동 개폐된다. 시장 내 중심골목에 설치된 아케이드는 경남도내 전통시장 중 유일한 시설로 눈길을 끈다.단체 관광객을 위한 시설로 구상했던 전용주차장 조성은 2019년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주관한 주차환경개선사업 공모 선정으로 결실을 봤다.

또한 사업비 45억원(국비 27억원·시비 18억원)을 투입, 시장 입구 맞은편에 관광버스 8대가 주차할 수 있는 전용주차장과 고객쉼터를 추진 중이다.전통시장 환경개선사업으로 선정, 추진 중인 ‘해수인입시설 설치사업’은 20억원(국비 12억원, 시비 7.5억원, 자부담 0.5억원)의 사업비로 고현항으로부터 하루 1000t의 해수를 시장 내로 유입해 물류비용을 절감하고 신선한 활어를 시민과 관광객에게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고현시장은 잇따른 공모 선정으로 변화를 거듭하며 차별화된 전통시장으로 발돋움하고 있다. 하지만 최근 코로나19 등으로 상인들이 큰 어려움에 직면해있는 만큼 이번 공모 선정으로 시장이 활력을 되찾는데 큰 힘이 될 것으로 보인다"며 기대했다.변광용 시장은 “시장 활성화와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상인회와 함께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고현시장이 경쟁력을 갖추고, 시민들과 관광객들에게 사랑받는 지역 대표 전통시장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산신문  hannews@chol.com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