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메인박스 우리동네 사람들
오미사꿀빵, 통영시종합사회복지관 1천만원 기부

오미사꿀빵(정창엽 대표) 부부가 18일 1천만원을 통영시종합사회복지관(임효진 관장)을 통해 기부했다.

오미사꿀빵은 통영의 나눔을 실천하는 참고마운가게 1호점으로써 2013년부터복지관과 협력해 지속적인 후원과 지역사회의 손길이 필요한 곳을 위해 다양한 활동들을 펼쳐왔다.

오미사꿀빵은 평소에도 복지관에서 진행하는 섬에 있는 경로당을 찾아가는 사업에 매달 꿀빵 지원과 이에 따른 사업비 지원, 새터민 정착비 지원, 각종 사업에 필요한 에어컨, 냉장고 등을 지원했다.

또한 참고마운가게 발전을 위해 다양한 지원을 아낌없이 했으며, 후원금품 뿐만 아니라 발로 뛰며 후원자 개발에 힘쓰고, 지역의 소규모복지시설에 필요한 부분들을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정창엽 대표는 “코로나19로 인해 우리뿐만 아니라 모두가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번 기회를 통해 모든 분들과 같이 힘내고 싶었다”고 말했다.

임효진 관장은 “복지관도 코로나19로 인해 이에 대응하는 사업을 많이 하고 있다. 소중하게 쓰도록 하겠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한편 후원금 1천만원은 지역의 조손가정, 청소년, 어르신들 위해 다양한 곳에 쓰일 예정이다.

 

한산신문  hannews@chol.com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