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교육
  • 김영화 기자
  • 승인 2012.06.21 19:37
  • 댓글 2
기사 댓글 2
  • 미륵 2012-06-24 23:35:47

    그러게요   삭제

    • 사사 2012-06-22 09:36:43

      이번에도 시조부문은 상사냥꾼[한국문협시조분과위원장]이 받았군요. 시처럼 중앙에서 2회이상 수상경력이 있는 분은 배제하는 것이 옮은데, 지방에서 무명으로 글쓰는 시인을 발굴하는 것이 상취지에 맞는 듯하고 중앙이나 그 외지방에서 단체장을 하는 분들은 심사나 하시면 되는데 왜 상 욕심들이 그리 많은지???   삭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