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양/수산
통영해경, 통영해상 60대 남성 숨진채 발견

통영해양경찰서(서장 이창주)는 지난달 26일 통영시 용남면 해상에서 숨진채 해상에 표류중인 60대 남성을 인양, 사망원인을 조사중이라고 밝혔다.

지난달 26일 오전 10시 18분경 통영시 용남면 A마을 방파제에서 낚시객이 해상에 엎드려 표류중인 변사자를 발견, 119 경유 통영해경으로 신고했다.

통영해경 파출소 및 구조대는 현장에서 변사자를 즉시 인양, 변사자는 지문 감정을 통해 통영선적 근해기선권현망어선 B호(107톤) 선원 김 모씨(60대, 남성, 통영)로 확인됐다.

통영해경 관계자는 “주변 관계자 및 사고 발생지 부근 CCTV등을 통해 사고 당일 행적 등 정확한 사망원인을 조사 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한산신문  hannews@chol.com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