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행정
통영시, 섬 발전 유공 기초자치단체 최우수상제1회 섬의 날, 도서지역 발전 공로 인정

통영시는 지난 8일 행정안전부에서 개최한 ‘제1회 섬의 날’ 기념식에서 도서발전 유공으로 기초자치단체 최우수상(국무총리 포상)을 수상했다.

‘섬의 날’은 2018년 처음으로 국민의 소중한 삶의 터전이자 미래의 잠재 성장 동력으로서 섬의 가치와 중요성에 대한 국민의 의식을 고취하기 위해 제정돼 올해 처음 정부주최로 8월 8일부터 3일간 전남 목포시와 신안군 일원에서 개최됐다.

통영시는 이번행사에서 1988년부터 30년 동안 소외된 섬 지역의 도로, 선착장, 방파제 등 기반시설과 사량 상하도 연도교, 한산 추봉도 연도교 등 다양한 사업을 펼쳐 도서지역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기초자치단체 최우수상(국무총리 포상)을 수상했다.

그동안 시는 도서종합개발사업으로 1차(1988~1997년) 1차 165건 263억 원, 2차(1998~2007년) 135건 661억 원, 3차(2008~2017년) 66건 1,272억 원 등 2017년까지 총 366건 2,196억 원을 낙후된 섬 지역에 투자해 오고 있다.

또 2018년부터 2027년까지 10년동안 121건 1,577억 원(국・도비 1,419억 원)을 확보, 소득・일자리 증대, 정주여건 개선, 문화・관광・교통・복지개선 등 섬 주민 복지향상에 더욱 더 박차를 가해 나갈 계획이다.

이날 강석주 통영시장은 “570여 개의 섬을 거느린 바다의 땅 통영시가 섬 발전 유공 기초자치단체 최우수상을 수상해서 그 의미가 남다르다. 낙후된 섬 지역에 적극 투자해 주민 복지향상에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제1회 섬의 날 정부행사는 지난 8~10일 3일간 전남 목포시 일원에서 섬 민속공연대회, 품바 페스티벌, 전국 어린이 동요대회, 섬 푸드쇼, K-POP 콘서트, 섬 발전학술대회 등 흥겨운 축제 한마당이 펼쳐졌다.

한산신문  hannews@chol.com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