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교육
은행잎이 사각사각, 너와 내가 함께 걷는 서피랑 은행나무길

'서피랑 은행나무길 차 없는 거리' 행사가 오는 11월 23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명정동 서피랑 99계단 입구 ~ 충렬사 앞 도로에서 열린다.

통영시가 주최하고 서피랑장터운영협의회(회장 황동진), 비영리법인 예술단체 쌀롱드피랑(대표 이장원)이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문화와 역사가 살아 숨 쉬는 서피랑 일원에서 지역주민과 함께 소통하고 마을의 활력을 불어넣는 등 지역공동체 활성화를 위해 추진됐다.

이날 행사는 오전 11시 박터트리기, 제이킹덤 공연, 몸빼쇼 등 오프닝 행사를 시작으로 은행나무길 차 없는 거리, 플리마켓, 어린이장터 및 아스팔트 놀이터, 각종 공연 및 체험부스 운영 등 모든 세대가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원활한 행사진행을 위해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명정동 숭례관 ~ 충렬사 구간의 차량통행을 전면 통제하며, 당일 행사장을 찾는 방문객은 충렬사 주차장과 충렬초등학교 운동장을 임시주차장으로 무료 이용 가능하다.

통영시 관계자는 차량통제에 대한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하였으며, “주민들이 함께 모여 지역의 문제를 공유하고 해답을 찾아가는 축제의 장이 되고, 시민과 관광객에게 은행나무의 노란 물결로 가을의 낭만과 즐거움을 선사할 수 있도록 행사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 차량통제에 대한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한산신문  hannews@chol.com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