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양/수산
통영시, 전국 최초 도서민 여객선 승선절차 간소화 시행
   
 

통영시는 관내 도서민을 대상으로 하는 도서민 승선절차 간소화 사업을 올해부터 본격 시행한다.
이를 통해 통영 도서민은 거주지 소재 읍면 주민센터에서 사진을 등록하면 여객선 이용 시 신분증을 제시하지 않아도 승선이 가능해졌다.

시는 지난해 11월 한국해운조합(이사장 임병규)과 도서민 승선절차 간소화 시스템 구축 및 운영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12월 한 달간 시범 사업을 진행, 등록대상 6,482명중 2,228명(34.4%)이 사진등록을 완료했다.

특히 사업 조기 정착을 위해 담당 공무원이 직접 통영항 여객선터미널과 읍면 도서를 순회하며 현장 접수를 실시하는 등 '찾아가는 적극행정'으로 행정 신뢰도를 높이고 있다.

여객선을 이용하는 주민들은 "승선절차 간소화로 인해 여객선 이용 시 신분증 2회 제시 등 불편함이 해소됐다"며 승선절차 간소화를 환호하는 입장이다.

강석주 통영시장은 "전국 최초로 시행하는 도서민 승선절차 간소화가 본격적으로 시작함으로써 도서민들이 여객선 이용 시 보다 편리하게 승선이 가능해졌다. 올해 실시 예정인 통영시민 여객선 운임지원사업 등을 통해 관내 해상교통 발전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통영시는 도서민이 여객선 승선절차 간소화에 따른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읍면 주민센터에서 사진등록을 상시 접수받는 동시에 섬을 순회하는 현장 접수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박초여름 기자  reum_3@hanmail.net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초여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