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거제
거제시-기독교 관계자 간담회변광용 시장, 거제기독교연합회에 코로나19 협조 당부
기독교연합회 "당분간 종교행사 최소화, 극복 협조"
   

거제시가 코로나19에 총력 대응코자 기독교 관계자와 긴급 간담회를 개최, 대책을 논의했다.

시는 지난 18일 시장실에서 변광용 거제시장, 기독교연합회 관계자, 공무원 등 21명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는 코로나19 감염 확산에 따른 사전 예방의 중요성 공유와 기독교 관계자들의 협조를 구하기 위해 마련됐다.

변 시장은 "먼저 지역 종교계에서 주일예배와 각종 종교 모임 등을 지난달 23일부터 취소·축소하시는 등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적극 협조해 주신 데 대해 깊은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전국 확진자가 증가하고 소규모 집단 감염 사태가 국지적으로 발생하는 등 경계를 늦추면 안 되는 상황이 지속되고 있다"며 "당분간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해 집회 및 모임을 자제하고 온라인 예배를 활용하는 방법으로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적극적으로 협조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에 기독교연합회 김태준 회장은 "당분간 종교행사 최소화와 방역 및 개인 위생 예방지침을 준수해 함께 위기를 극복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보건소 관계자는 "관내 종교시설 및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방역을 완료했다. 향후 필요한 경우가 발생하거나 시설에서 요청 시 방역 활동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코로나19 사태가 완전히 종료될 때까지 방심하지 않고 각 관계기관과의 유기적인 협조로 예상되는 모든 상황에 철저히 대응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한산신문  hannews@chol.com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