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교육
통영문화재야행, 온-택트로 만난다!10월 9일~10일 전국 최초 100% 온라인 대면 야행

통영시는 내달 9~10일, 2일간 개최되는 ‘2020 통영문화재야행’을 전국 최초 온-택트(On-tact, 온라인을 통한 대면)방식으로 개최한다.

시는 코로나19로 인해 야행행사 개최여부를 두 차례 연기하는 등 고심을 거듭한 끝에 온-택트라는 새로운 방식의 소통 행사를 준비하게 됐다.

이번 문화재 야행은 온라인 플랫폼을 구축을 통해 통제영을 중심으로 8夜(야)를 테마로 한 23개의 다채로운 야간문화 프로그램을 랜선으로 즐길 수 있다.

또 양방향 소통이 가능한 야간 문화 향유 행사로 대면에서 발생할 수 있는 위험성을 100% 차단, 안전하며 언제라도 보고 싶을 때 꺼내볼 수 있는 사진첩처럼 지속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국보 세병관을 중심으로 사적 제402호인 통제영 입구에 로고젝터와 달빛 포토존, 레터큐브 등 夜景(야경)을 추석연휴부터 설치, 귀성객·시민들을 맞이한다. 또한 사전접수를 받아 온라인으로 실시간 즐길 수 있는 랜선 통영문화재야행 체험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夜史(야사)는 운주당에 스튜디오를 설치하며 국가무형문화재의 라이브공연과 시연, 토크콘서트를 사전예약으로 쌍방향 소통형식으로 진행한다. 역사전문가 최태성과 함께하는 강연형 라이브미팅도 함께 진행할 계획이다.

夜路(야로)는 은동진 강사와 풀어보는 퀴즈탐험 통제영, 유명 유투버인 곽튜브와 함께하는 통제영 문화 해설, 온라인 소망등 달기 등 8夜(야)를 새로운 방식인 온-택트 양방향 소통하며 즐길 수 있다.

강석주 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문화행사를 축소·취소하는 것보다는 지친 시민들을 위로하고, 함께 할 수 있는 새로운 방법으로 시도하는 이번 온-택트 문화재야행 행사에 많은 시민의 참여와 호응과 격려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산신문  hannews@chol.com

<저작권자 © 한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